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항시, "사안중대"··· '고강도 생활방역대책'으로 코로나 위기 극복한다!

기사승인 2020.09.24  23:02:20

공유
default_news_ad2

- 추가 확진자 발생 휴요양병원 3층도 코호트 격리, 입원환자 전원 조치... 취약계층 무료 독감예방접종 일반병원서도 가능

이강덕 포항시장이 휴요양병원의 잇단 확진에 따라 시행될 고강도 생활방역대책을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24일 포항 휴요양병원에서 3명의 환자가 잇달아 확진됨에 따라 고강도의 방역시스템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긴급브리핑을 통해 휴요양병원의 입소자와 요양보호사 등 263명에 대해 전수조사한 결과 21일 1명, 22일 3명의 환자가 확진된 가운데 24일 3명의 환자가 추가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층간 이동을 제한하고 해당 요양병원의 5층만 코호트 격리하던 것을 3층도 추가해 코호트 격리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유증상자 격리를 위한 공실 마련을 위해 입원환자 중 일부를 관내 2개소의 다른 병원으로 전원시키고 전원 조치된 55명의 환자는 2주간 코호트 격리수준으로 관리한다고 전했다.

이 시장은 지역 내 감염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고강도 생활방역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시는 감염확산의 사전차단을 위해 예비비를 긴급 투입해 현재 보건소에서만 가능하던 취약계층 2만여 명의 무료 예방접종을 일반병원에서도 가능케 하고 현재 의무화된 마스크 착용 시 마스크는 식약처에서 인증한 kf94를 적극 권장한다고 말했다.

특히, 현재 집합금지 중인 지역 내 직접판매홍보관 4개소 외에 방문판매업체 183개소에 대해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경찰과 합동단속을 실시해 행정명령 위반사항 적발 시 고발조치하고 필요시 구상권 청구 등 고강도 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며 시민들에게도 적극적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요양원, 기숙사 등 집단시설에 대해서도 특별관리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시민들이 불분명한 정보에 의해 불안감을 호소하는 경우가 빈번해져 공식 SNS, 홈페이지 등에 확진자의 동선을 상세하게 공개하겠다고 거듭 밝혔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역 내 코로나19의 확진자가 증가함에 따라 많은 시민들이 불안감을 호소하고 있다”며 “오늘 확진된 환자들은 전수조사 시행에 의해 밝혀진 만큼 향후에도 확진자 발생 시 검체 대상자의 폭을 전격적으로 넓혀 사전에 감염원을 차단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의심증상이 있는 시민은 즉시 가까운 보건소에 문의하고 검사받을 것을 당부했다.

이날 함께 자리한 강재명 포항시 감염병대응본부장은 “지역 내 의료기관의 안정이 중요하다”며 “관내 종합병원들은 신규 입원환자에 대해 반드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해 지역 내 감염 확산을 차단하고 있다. 오는 추석연휴까지는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의 방문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포항시는 지난 18일부터 별도 해제 시까지 시 전역에 ‘마스크 의무착용 행정명령’을 발령하고 10월 13일부터는 포항시민이 아니더라도 시내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을 경우 과태료 10만 원을 부과하는 한편, 방문판매와 다단계판매, 판매홍보관 등의 집합을 금지하고 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포토

1 2 3
item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